[광주광역시] 남구, 겨울철 ‘무병장수 경로당 프로젝트’ 가동

간호사‧영양사 전담팀, 경로당 242곳 순회 방문

이종연 | 기사입력 2021/11/24 [11:51]

[광주광역시] 남구, 겨울철 ‘무병장수 경로당 프로젝트’ 가동

간호사‧영양사 전담팀, 경로당 242곳 순회 방문

이종연 | 입력 : 2021/11/24 [11:51]

 

 

광주 남구(구청장 김병내)는 찬바람과 함께 겨울 추위가 시작됨에 따라 관내 어르신들의 건강관리를 위한 무병장수 경로당 프로젝트를 실시한다.

 

24일 남구에 따르면 무병장수 경로당 프로젝트는 겨우내 관내 어르신들의 건강한 삶을 유지하기 위한 것으로, 보건소에서 진행하는 순회 교육을 통해 어르신들이 응급 상황에 신속히 대처하는 방법을 몸에 익히는 것을 목표로 한다.

 

남구는 보건소에 근무하는 방문간호사와 영양사 등 7명을 경로당 건강관리 인력으로 배치해 지난 15일부터 관내 경로당 242곳을 대상으로 응급처치법에 대한 순회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경로당 순회 교육은 오는 12월 31일까지 45일간 진행된다.

 

현재 경로당을 이용 중인 어르신들은 화상 환자 발생시 가장 중요한 열 손상 원인 제거와 예방법을 배우고 있다.

 

또 눈길에 미끄러져 발목을 접질리는 등 관절 부상에 따른 손상 부위에 얼음 찜질을 하거나, 압박붕대를 감는 등 다친 관절을 치료하는 RICE(Rest‧Ice‧Compression‧Elevation) 요법도 학습하고 있다.

 

이와 함께 남구는 오는 연말까지 관내 경로당에 기존에 보급한 구급함에 화상 연고와 포비돈 스틱 등 응급의료 의약품을 보충하고, 새롭게 문을 연 경로당 21곳에 구급함과 함께 응급의료 소모품도 지급하고 있다.

 

남구 관계자는 “겨울철 실내‧외에서 안전사고가 발생할 가능성이 높아 사전 예방 차원에서 경로당 건강관리 프로젝트를 추진하고 있다”며 “관내 어르신들이 무병장수하면서 행복한 삶을 누리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