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김치품평회서 해남 화원농협 최우수상·순천농협 지역으뜸상

정병복 | 기사입력 2021/11/24 [16:05]

전남도, 김치품평회서 해남 화원농협 최우수상·순천농협 지역으뜸상

정병복 | 입력 : 2021/11/24 [16:05]


전라남도가 '국산김치 사용 인증업체 표시제' 등으로 국산김치 소비 촉진에 앞장서고 있는 가운데 전국 소비자들로부터 전남산 김치의 맛과 품질을 인정받았다.

전남도는 최근 열린 '제10회 김치품평회'에서 해남 화원농협 김치가공공장(조합장 서정원)이 최우수상을, 순천농협 남도식품(대표 장용식)이 지역으뜸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고 밝혔다.

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가 주최하고 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가 주관한 김치품평회는 맛과 품질이 우수한 국산 배추김치를 선발하는 대회다. 배추김치의 품질 향상과 경쟁력 제고를 위해 지난 2012년부터 매년 개최하고 있다.

김치 관련 전문가 10명, 일반 소비자 50명으로 평가단을 구성해 맛·외관 등 품질과 함께 국산 농산물 사용 실적, 소비자 구매 편리성, 위생, 안전성 등 다양한 분야를 면밀히 검토해 수상자를 결정한다.

이번 수상에 따라 화원농협 김치공장은 농림축산식품부장관상과 함께 상금 500만 원을, 순천농협 남도식품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사장상과 상금 100만 원을 차지했다.

이와 함께 농식품부는 배추김치 외 지역농산물로 만든 김치 중 우수한 지역 김치를 선발하기 위한 '우수 로컬김치 선발대회'를 올해 처음 열었다. 전국을 5개 권역으로 나눠 권역별 최우수 김치를 뽑았다.

전라권역에선 여수시돌산갓 영농조합법인(대표 조양효)이 선정돼 농식품부장관상과 상금 300만 원을 받았다.

강하춘 전남도 농식품유통과장은 "맛있고 안전한 전남 김치의 가격 경쟁력을 높이기 위한 김치 제조업체의 생산비 절감 대책을 마련,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며 "전남도 온라인 쇼핑몰 '남도장터'에서 김장철을 맞아 절임 배추, 고춧가루, 김치 등 다양한 제품을 최대 40% 할인하는 김장 기획전을 12월 15일까지 진행하니 많이 이용해달라"고 당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