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윤석열은 사퇴하라”…’2020 광화문 탈환 촛불문화제’

광화문 어지럽히는 ‘태극기 모독단’ 사이에서 당당히 타오른 촛불…내달 1일 재개

조재천 | 기사입력 2020/01/12 [14:30]

[사진] “윤석열은 사퇴하라”…’2020 광화문 탈환 촛불문화제’

광화문 어지럽히는 ‘태극기 모독단’ 사이에서 당당히 타오른 촛불…내달 1일 재개

조재천 | 입력 : 2020/01/12 [14:30]

2020년 새해 첫 광화문 촛불집회가 열렸다.

광화문 촛불연대, 윤석열 사퇴를 위한 범국민응징본부, (가칭)민주진보유튜버연대는 11일 서울 광화문 광장 세종대왕 동상 앞에서 2020 광화문 탈환 촛불문화제를 열고 검찰총장 윤석열의 사퇴와 자유한국당 해체 등을 요구했다.

행사 시작 전부터 광화문 광장 남측 세월호 광장에 모이기 시작한 시민들은 오후 5시에 행사 장소로 이동하기 시작했다. 주위를 에워싼 태극기 모독단의 모욕과 도발에도 불구하고 이동을 마친 시민들은 경찰이 설치한 울타리 안에 마련된 공간에 자리를 잡았다.

촛불 현장을 에워싼 우리공화당과 전광훈의 태극기 모독 집회로 인한 혼란 등으로 인해, 5시 30분에 시작하려던 본 행사는 6시에 시작했다. 태극기 모독단은 행사 내내 참가 시민들에게 욕설을 하거나 물건을 던지는 등 폭력적 모습을 보였다. 종종 현장에 난입하는 자도 있었으나 경찰의 제지로 물러났다.

시민 발언과 공연 등으로 이뤄진 본 행사는 7시 40분까지 이어졌다. 정치 검찰을 비판하며 윤석열 사퇴를 요구하는 내용이 대다수를 차지한 가운데, 당초 주제에 있었던 자유한국당 해체는 선거법 문제로 특정 정당을 지목하지 않는 토착왜구당 해체로 바꾸어 진행했다.

시민들은 본 행사 종료 이후 광화문, 동십자각, 조계사, 종로, 세종로사거리를 거쳐 조선일보(코리아나 호텔) 앞까지 행진했다. 참가자들은 조선일보 앞에서 조·중·동 수구 언론을 비판하며 조선일보 폐간 등 언론 개혁을 요구하는 간단한 마무리 집회를 하다가 9시에 해산했다.

이날 행사 주최 단체들은 설 연휴 다음 주 토요일인 내달 1일에 다음 집회를 열겠다고 밝혔다.

 

▲ 11일 열린 2020 광화문 탈환 촛불문화제에 참가하려는 시민들이 광화문 세월호 광장에서 행사 장소로 이동하고 있다.     © 서울의소리
▲ 11일 열린 2020 광화문 탈환 촛불문화제에 참가하려는 시민들이 주위를 에워싼 태극기 모독단 사이를 헤치며 이동하고 있다.     © 서울의소리
▲ 11일 열린 2020 광화문 탈환 촛불문화제 본 행사 시작을 앞두고 시민들이 모여 앉아 있다.     © 서울의소리
▲ 11일 열린 2020 광화문 탈환 촛불문화제에서 윤석열 사퇴를 위한 범국민응징본부 백은종 대표가 발언하고 있다.     © 서울의소리
▲ 11일 열린 2020 광화문 탈환 촛불문화제에 참가한 시민들이 공연을 관람하며 윤석열 사퇴를 요구하는 피켓을 흔들고 있다.     © 서울의소리
▲ 11일 열린 2020 광화문 탈환 촛불문화제에 참가한 시민들이 구호를 외치고 있다.     © 서울의소리
▲ 11일 열린 2020 광화문 탈환 촛불문화제 무대에 오른 한 남성이 공연을 하고 있다.     © 서울의소리
▲ 11일 열린 2020 광화문 탈환 촛불문화제 무대에 오른 대학생들이 공연을 하고 있다.     © 서울의소리
▲ 11일 열린 2020 광화문 탈환 촛불문화제에 참가한 시민들이 행진을 앞두고 구호를 외치고 있다.     © 서울의소리
▲ 11일 열린 2020 광화문 탈환 촛불문화제에 참가한 시민들이 행진을 시작하는 가운데 한 시민이 검찰개혁 이뤄내자라는 글이 쓰인 피켓을 들고 있다.     © 서울의소리
▲ 11일 열린 2020 광화문 탈환 촛불문화제에서 행진하는 시민들이 북과 꽹과리 등을 치고 있다.     © 서울의소리
▲ 11일 열린 2020 광화문 탈환 촛불문화제에서 행진하는 시민들이 박자에 맞추어 나팔 소리를 내고 있다.     © 서울의소리
▲ 11일 열린 2020 광화문 탈환 촛불문화제 행진 선두의 깃발이 광화문 앞을 지나고 있다.     © 서울의소리
▲ 11일 열린 2020 광화문 탈환 촛불문화제 행진 대열이 광화문 앞을 지나고 있다.     © 서울의소리
▲ 11일 열린 2020 광화문 탈환 촛불문화제 행진에 참가한 21세기 조선의열단등 단체들의 깃발이 날리고 있다.     © 서울의소리
▲ 11일 열린 2020 광화문 탈환 촛불문화제에서 행진하는 시민들이 동십자각을 지나 조계사 방향으로 이동하고 있다.     © 서울의소리
▲ 11일 열린 2020 광화문 탈환 촛불문화제에서 행진하는 시민들이 지휘자를 따라 꽹과리를 치고 있다.     © 서울의소리
▲ 11일 열린 2020 광화문 탈환 촛불문화제에서 행진하는 시민들이 종로를 따라 세종로사거리로 이동하고 있다.     © 서울의소리
▲ 11일 열린 2020 광화문 탈환 촛불문화제 행진을 마친 시민들이 코리아나 호텔 앞에서 조선일보의 친일 행각을 비판하는 피켓을 들고 있다.     © 서울의소리
▲ 11일 열린 2020 광화문 탈환 촛불문화제 행진을 마친 시민들이 코리아나 호텔 앞에서 조선일보 폐간을 요구하며 나팔을 불고 있다.     © 서울의소리


원본 기사 보기:서울의소리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