준비된 창업 지원 ‘신사업창업사관학교’ 교육생 모집

전국 9곳서 205명 선발…창업교육·실제 점포경영 등 참여

구해성 | 기사입력 2020/02/05 [14:07]

준비된 창업 지원 ‘신사업창업사관학교’ 교육생 모집

전국 9곳서 205명 선발…창업교육·실제 점포경영 등 참여

구해성 | 입력 : 2020/02/05 [14:07]

 

소상공인 예비창업자들의 준비된 창업을 지원하기 위한 ‘신사업창업사관학교’가 올해 교육생을 선발한다.

 

중소벤처기업부와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은 전국 9개 ‘신사업창업사관학교’의 교육생 205명을 이달 28일까지 모집한다고 4일 밝혔다.

 

▲ 신사업창업사관학교 점포경영체험 현장. 


‘신사업창업사관학교’는 신사업 분야에서 창업을 준비하는 소상공인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선발되면 창업교육, 실제 점포경영 등 5개월간 교육을 받는다. 우수 졸업생을 대상으로는 최대 2000만원의 사업화 자금을 패키지로 지원한다.

 

‘신사업창업사관학교’는 지난 2015년부터 1232명의 졸업생을 배출했으며 이 중 787명이 성공적으로 창업했다.

 

중기부와 소진공은 올해부터 온라인 마케팅에 강점을 가진 스마트 소상공인 육성에 역점을 둘 계획이다.

 

이를 위해 교육 방식을 카카오메이커스, 쿠팡 등 IT플랫폼 기업과 연계, 디지털 역량 교육, 코칭 프로그램 및 입점을 지원하는 온-오프라인을 복합한 형태로 확대한다.

 

아울러 창업자 발굴과 사업 시작단계부터 상품기획자(MD) 전문가를 활용해 상품· 서비스 개발을 지원하고 쇼케이스 데이를 열어 자금 유치와 판로 확보 기회도 제공한다.

 

한편, 올해에는 사관학교 체험점포 중 일부를 기존 점포체험 외에 상품화·기술교육·네트워킹·상담 등이 가능한 시설(드림 스퀘어)로 구축할 계획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