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주시, 경로당 운영비 및 정부양곡 지원 확대

운영비 월 15만 원 →18만 원, 정부양곡 연 8포 → 최대 11포

김수만 | 기사입력 2020/01/14 [09:25]

원주시, 경로당 운영비 및 정부양곡 지원 확대

운영비 월 15만 원 →18만 원, 정부양곡 연 8포 → 최대 11포

김수만 | 입력 : 2020/01/14 [09:25]

 

원주시가 경로당 활성화를 위해 올해부터 운영비와 정부양곡 지원을 확대한다. 

최근 경로당을 이용하는 노인 인구가 지속적으로 증가함에 따라 월 15만 원의 운영비를 18만 원으로 높이고, 경로당별 구분 없이 8포씩 지원되던 정부양곡을 최대 11포까지 지원하는 것이 주요 내용이다. 

 

지난 2012년부터 월 15만 원으로 동결된 운영비는 그동안 전기료 상승 및 각종 수수료 인상 등 물가 상승률이 반영되지 않아 이번에 3만 원이 인상된 월 18만 원을 지원하기로 했다. 

 

정부양곡은 읍면동 구분 없이 연 8포가 지원돼 왔으나 이용자 수가 많은 경로당을 비롯해 매일 급식이 이뤄지는 일부 경로당의 경우 이용 노인 수에 비례해 지원해야 한다는 요구가 있어 월평균 급식 인원 등 전수조사를 통해 최대 11포까지 지원할 방침이다. 

 

이계일 경로장애인과장은 “경로당 운영비 및 정부양곡 지원 확대를 통해 어르신들의 친목 도모는 물론 다양한 취미 활동 등 여가 활용의 장으로 이용하고 있는 경로당이 좀 더 활성화되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