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날을 맞아 평창 도성초등학교 학생들과 랜선 만남!

INGO-GECPO | 기사입력 2021/05/06 [11:37]

어린이날을 맞아 평창 도성초등학교 학생들과 랜선 만남!

INGO-GECPO | 입력 : 2021/05/06 [11:37]

 

 

- 제99회 어린이날, 강원도 어린이들과 랜선 만남 통해 축하
- 비대면 행사에 깜짝 등장하여 다양한 놀이와 대화 나눠

어린이날을 하루 앞둔 어제,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는 청와대 집무실에서 강원도 평창 도성초등학교 학생들과 함께 비대면 놀이와 대화를 나누며 공간의 장벽을 극복하고 어린이날을 기념했습니다.

전교생이 38명인 도성초는 강원도교육청 ‘놀이밥 공감학교’로 지정되어 다양한 놀이활동 및 원격수업, 방과후 학교와 연계한 돌봄교실을 운영하는 학교입니다.

유튜브 크리에이터 도티와 파뿌리의 소개로 등장한 문 대통령 내외는 어린이들에게 청와대 집무실을 소개하고 도성초 어린이들이 직접 그리고 만든 문제를 함께 풀었습니다.

장래희망을 맞추는 ‘내 꿈을 맞춰봐’, 단어를 맞추는 ‘이것은 뭘까’ 등의 놀이를 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고 대통령에게 궁금한 점을 질문하며 자유로운 분위기 속에서 이야기를 나눴습니다.

문 대통령은 “어린이들이 다양한 놀이활동을 통해 창의성과 사회성을 지닌 인재로 자랄 수 있도록 놀이환경을 더 많이 조성하고 지원하겠다”며 “어린이들이 건강하게 마음껏 꿈을 펼치고 안전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약속했습니다.

이어 매일매일이 빛나는 어린이들이 우리나라 미래를 이끌 영웅임을 강조하며 “이 시기를 잘 이겨내면 어린이들이 가진 소중한 꿈을 이룰 수 있을 거라 믿는다”고 격려의 말을 전했습니다.

 

2021-05-05

출처: 청와대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